"명사 인터뷰"

재능기부 모임 ‘레몬트리 공작단’ 결성한 가수, 박혜경

레몬 향처럼 싱그러운 목소리가 매력적인 17년 차 중견 가수 박혜경. 7개의 정규 앨범과 27편의 CF 배경음악으로도 우리에게 친숙한 목소리인 그녀가 요즘 음반 활동 외에 관심을 기울이는 분야가 있다. 바로 어려움에 처한 아이들의 꿈을 지켜주는 재능기부 봉사다. 그녀가 트위터를 통해 결성한 ‘레몬트리 공작단’에는 그녀의 생각에 공감하는 많은 사람들이 함께하고 있단다. 레몬처럼 상큼하고, 동화처럼 맑은 세상을 꿈꾼다는… Continue reading

‘아파트 조명 바꾸면 무당벌레 살릴 수 있다’ 연구 발표한 소녀 과학자 이환희 양

“아파트 옥상 조명 때문에 수많은 무당벌레들이 죽어가고 있습니다. 지난해 말, 한 소녀의 주장이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주인공은 바로 ‘아파트 옥상 조명이 곤충 생태에 미치는 영향’이란 제목으로 무당벌레의 죽음에 관한 보고서를 발표한 이환희(잠실중 3학년. 16세)양. 2년간 호기심 많은 소녀의 눈에 포착된, 작지만 소중한 무당벌레의 이야기는 테드엑스(TEDx)와 유튜브를 통해 널리 알려졌고, 조명을 끄거나 무자충 램프로 바꿔 무당벌레를… Continue reading

사막에 녹색장성을 쌓다, 나무 심는 사람 ‘미래숲’ 권병현 대표

매년 봄철이면 우리나라에 불어닥치는 황사의 진원지라 알려진 중국 네이멍구[內蒙古] 자치구의 쿠부치 사막. 그 광대한 사막을 하늘에서 바라보면 가느다란 녹색 띠가 보인다. 사막 동쪽 끝을 남북으로 가로지르는 15km에 달하는 녹색 만리장성이다. 아무것도 없는 황무지였던 이곳에 나무를 심은 이가 있다. 1998년 당시 주중대사였던 권병현씨. 모두 어리석은 일이라 만류했지만 그의 진정 어린 노력과 열정은 몇 년 후 푸른… Continue reading

희망을 디자인하다, ‘소셜 디자이너’ 희망제작소 박원순 상임이사

‘희망제작소’ 박원순 상임이사는 우리나라 젊은이들이 가장 존경하는 인물 중 한 명으로 꼽힌다. 오지랖 넓기로 하면 그는 기네스북에 오르고도 남는다. 시민운동의 새 지평을 열었던 참여연대, 삶을 돌아보게 한 재활용 운동 아름다운 가게, 나눔의 가치를 알려 기부 문화를 확산시킨 아름다운 재단, 그리고 우리 사회의 취약 지대인 지역 사회, 농촌, 소기업의 활성화를 위한 일을 해온 희망제작소에 이르기까지, ‘어렵고… Continue reading

인생의 제2막, 더욱 폭넓은 대중의 품에서 양준혁

  1993년 프로로 입단해 18년이었다. 2,135경기 출전 7,332타수 2,318안타 351홈런…. 프로야구 통산 1위. 그러나 양준혁 선수는 지난해 9월 은퇴식을 끝으로 인생 제2막을 열었다.“최고의 기록보다 1루까지 전력 질주했던 사람이라는 말을 듣고 싶다”는 그에게 지금도 가장 잘 어울리는 호칭은 ‘양준혁 선수’였다. 사람들은 그 열정과 헌신의 감동 이야기를 듣고 싶어했다. 강연과 방송 출연으로 분주한 날들을 보내고 있는 그를… Continue reading

신년특집 | 지라니 합창단 단원장 열다섯 살 ‘헤린느 타카’ 양

    지라니 합창단 단원장 열다섯 살 헤린느 타카 양 열다섯 살의 소녀 헤린느 타카(Heryne Taka) 양의 고향은 케냐의 수도 나이로비 외곽의 빈민촌 고로고초 마을이다. 학비가 없어 학교를 그만둘 위기에 처했었고, 병약한 어머니를 도와 길에서 좌판을 놓고 과일을 팔기도 했던 타카의 삶이 변화된 것은 지라니 합창단의 단원이 되면서였다. 4년 전, 합창단에 들어온 타카는 올해 1월,…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