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서 하늘사람 되는 방법

  • 세상의 삶과 참된 삶, 사람이 사는 이유와 목적, 세상과 존재의 모든 의문에 대한 완전안 대안.
  • 2006년 10월
  • 12,000원
  • 424쪽

 

책소개

살면서 갖게 되는 가장 중요한 의문이 있습니다. 왜 사는가 하는 것입니다. 이것은 곧 우리가 태어난 이유이기도 합니다. 유한한 삶, 그 짧은 생의 희로애락이 인생이거니 생각하고 살아갑니다. 우리네 삶의 의문이 많고 불안한 이유는 내가 어디에서 와서, 왜 살고 어디로 가는지, 그 유한한 삶의 한계를 느끼기 때문일 것입니다.

흔히 우리는 변치 않는 영원한 것이 진리라고 말합니다. 하지만 바로 그 영원한 것의 실체는 잘 모릅니다. 그것은 우리가 우리의 참된 본성을 모르고 살아가기 때문입니다. 영원한 것은 우리의 본성이며 참마음입니다. 이것이 진리이지요.

우리의 몸은 유한하지만, 이 참마음은 영원합니다. 그 참마음으로 살아가는 것이 천국입니다. 본성으로 영원한 천국에 사는 것이 바로 ‘영생천극락’에 사는 것이지요. 이럴 때 불완전한 인간이 완성이 되는 것입니다.

천국은 살아서 가야 합니다. 죽으면 가는, 어떤 곳이 아닌 것이지요. 저자인 우 명 선생은 <살아서 하늘사람 되는 방법>
을 통해 영원한 마음의 천국은 죽어서 가는 것이 아니라 내가 살아서 가야 하며, 그 지혜와 방법을 이야기합니다.

그것은 내가 지닌 허상의 몸과 마음을 다 벗어나야 가능합니다. 내 안에 존재하는 참의 본성인 천국을 찾아가는 것은 나를 버리지 않고는 힘들지요. 내 안에 쌓아온 허상에 매여, 그 허상이 진짜이고 참인 줄 알고 살아가기 때문에 참이 무엇인지 알 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울타리 안에서 보면 세상은 조그만 내 의식만 합니다. 하지만 세상 밖으로 나와 세상을 보면 무엇이 바름이고 참인지, 전체를 보게 됩니다. 허상과 참을 알게 되고, 참된 삶이 무엇이며 천국이 무엇인지 또 언제나 그 천국에서 살아가게 됩니다.

참의 마음으로 영원히 사는 것, 인간으로 태어나 누구나 이루어야 할 권리이고 의무이지요. 한세상 허상 속에 살다가 허무하게 죽는 것이 인생은 아닌 것입니다.

우 명 선생의 <살아서 하늘사람 되는 방법>은 그 직접적인 제목이 말해주듯, 사람이 사는 이유와 이루어야 할 삶의 목적을 한마디로 표현합니다. 종교와 과거 성인들이 이루려 하고 말했던 진리의 경지, 이젠 말하는 시대가 아니라, 이루어 되는 시대입니다. 우리가 한번도 생각해보지 못했고, 차마 꿈꾸어 볼 수조차 없었던 경지였지만, “사람으로 태어나 반드시 이루어야 하는 궁극적인 의미”라고 저자는 말합니다. 그리고 그 길을 책을 통해 명쾌하게 이야기합니다.

 

목차

머리말

제1장 / 진짜와 가짜
진짜 가짜 / 살아서 하늘사람 되는 방법 / 사람의 죄와 업이란 / 힘든 세상이 힘 안 드는 세상으로 / 닦는 자와 다 이룬 자의 차이 / 진리와 사람은 둘이 아니다 / 진리의 의식이 되면 / 참과 허란 무엇일까 / 물질과 형상에서 영생천국을 찾는 허황한 사람들 / 깨치지 못한 것은 마음이 수용되지 않아 알지 못한다 / 참과 허의 차이는 / 살아서 천국 간 자만 천국 간다 / 일체는 마음이 만든다 / 꿈속에 사는 자는 꿈인 줄 모른다 / 있는대로가 진리다 …

제2장 / 인간이 사는 이유와 목적
사람들의 관념과 관습 / 세상에서 제일 중요한 것은 / 인간이 사는 이유와 목적 / 마음속 가진 만큼 산다 / 천국과 지옥 / 하늘의 정의 / 죄란 / 참사랑 / 순리 / 마음이 깨침이 믿음이다 / 진리의 존재를 보고 또 알고 되는 방법 / 진리의 존재 / 내 마음속에 있는 살아 있는 나라 …

제3장 / 인간의 완성
이야기와 실 삶 / 고운 마음 / 사람이 귀신 / 신의 뜻 / 신의 마음 / 우주의 에너지 빛으로 다시 난 자만 살 것이라 / 인간의 완성 / 복 그릇 / 참 부자 / 부처님과 하느님은 말은 다르나 하나인 진리의 존재다 / 사람인 진리가 있어야 사람이 진리가 될 수가 있는 법이라 / 귀신과 참신의 차이 / 사람의 삶 …

 

책 속으로

사람들이 흔히들 생각하기를 천극락은 죽어서 가는 줄 알고 있고 또 죽어서 나쁜 사람은 지옥에 가는 줄 알고 있는 것이 일반적인 상식이다. 이 천지에 사는 사람은 이 천지가 지옥임을 모르고 살기에 천극락 또한 모른다. 천국에 사는 사람은 지옥을 알고 천극락을 알지만 지옥에 사는 사람은 지옥도 천극락도 모르기에 그러하다.

사람은 이 세상에서 몸 가지고 살면서 음식을 먹고 그 에너지로 몸을 지탱하고 살지만 이 몸이 죽어도 영원히 살 수가 있는 것은 진리인 우주의 에너지와 신 자체로 다시 나는 것이라. 이 존재로 다시 난 자는 진리로 다시 나서 죽음이 없고 영생불사신이 되어 사는 나라가 진리의 나라인 천극락이라. 사람이 살아서 이 존재가 되지 않고는 영원히 살 수가 없을 것이다.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