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너무 소심한 성격이 고민이에요!!! (편집부에 도착한 고민 한 통)

Author
월간마음수련
Date
2012-10-16 06:12
Views
3606



 

바야흐로, 청명한 가을, 월간마음수련 편집부에는 한 통의 고민이 도착하였지요.

제 소심한 성격, 이를 우찌해야 할지 고민입니다~~”

고민하고, 고민하다 보낸 흔적이 역력한 20대 중반 직장 여성의 심각한 고민. 

 

 

 

 

그 직장여성분의 고민을 조금 더 이야기하면요.

너무 소심한 성격에다, 다른 사람의 말을 있는 그대로 못 들어서 정말 고민이라는 이야기였어요.

 

예를 들어 오늘 이쁘네칭찬해주면 "저 사람이 오늘 뭐 부탁할거 있나?" 생각하게 되고,

청소를 하자하면 "내 자리가 지저분한가? 지금까지 내가 청소를 못했나?" 라는 생각부터 앞선다고.

그런 혼자만의 생각 때문에 사람들을 오해하고 불편하게 만들기도 하고요.

이런 성격으로 앞으로 사회생활이나 잘할 수 있을지. 저도 심플하고 쿨하게 살고 싶은데 정말 어렵네요.

"아, 공감된다" 이 고민을 주변 사람들에게 이야기하니, 참 많은 사람들이 공감을 하더라고요.

직장에서 여러 가지로 고민이기도 하지만, 자신이 가지고 있는 소심한 성격 때문에

고민이셨을 분 많으실 텐데요...

이 여성분에게 쿨~하게 심플하게 살 지혜 알려주실 분? (혹시 이 고민 보다 보니, 내 고민이 스멀스멀 올라온다고요? 그럼 그 고민도 보내주시면, 저희가 한번 시원하게 해결할 방법을 찾아보겠습니다.ㅋ)

지금 팍팍 댓글, 메일(edit@maum.org) 등으로 보내주세요.

글이 게재되신 분께는 소정의 선물도 있어요. 마음까지 팍팍 깨끗해지시라고,

[자나빌리]천연올리브비누, 혹은 100% 천연생식재료로 만든 진짜 신기한 팩세안제보내드려요.^^

(자세한 선물에 대한 안내를 보시려면)

 

그런데 이 글을 읽다 보니, 선물도 좋은 것 같기도 하고, 마음속으로 뭔가 답변이 맴도는데,

"막상 보내려니 어떻게 답변을 보내야 할지, 고민"이라고요?

그냥 편하게, 그냥 수다떨듯 보내주세요. 그런 분들을 위해 답변 예시를 들어보면요..ㅋㅋ

 

 

   사진_ 책 <착하게 살아도 괜찮아>에서

 

우유부단해도 괜찮다. 그냥 소심함을 인정해라. 생각이 왔다갔다 해도 괜찮다...

이렇게 살아도 괜찮고, 저렇게 살아도 괜찮고,..ㅋ 그렇게 인정해주고 받아들여주는 이야기도 괜찮고.....

 

 

 

 

하늘하늘한 요 코스모스를 보며, 위안을 삼으세요. 사진을 보내주셔도 되고.^^

 

 

 

 

그렇게 자꾸 생각이 꼬리에 꼬리를 물고 빠져들 때면, 요렇게 맛있는 쌀국수를 드시면,

그런 생각 다 사라집니다..

그런 엉뚱한 답변도 모... 회의해보고, 엉뚱한 듯 괜찮으면 콜~!!!ㅋ

 

어쨌든 직장인들이 가장 많이 고민하게 된다는 성격 문제,

요것을 어떻게 다음 호에서 쿨~~하게 해결해 드릴지,

이 가을 월간마음수련 기자들의 깊어가는 고민이네요.

    

그동안의 고민상담소를 보고 싶으시면

Total Reply 0Count